도시/건설 list

전북 동부권 4개 단체장 “보룡재 터날화 하라”

진안·완주·장수·무주 군수, “더이상 늦출 수 없다” 연대서명

작성일 : 2021-04-01 11:15 작성자 : 김양근 (klan@daum.net)

 

국도 26호선 부귀-소양 보룡재 구간의 터널화 추진과 관련, 도내 동부권 4개 자치단체장이 “더이상 늦출 수 없다”며 공동 대응에 나섰다.

 

진안, 완주, 장수, 무주군 등 4개 지역 지자체장들은 국도26호선 완주소양-진안부귀간 보룡재 터널사업의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건설계획 반영을 촉구하는 연대 서명을 벌였다.

 

이들은 “보룡재 구간은 완주와 진안, 장수 등 전북 동부권을 연결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도로임에도 불구하고, 설계속도 60km/h에도 미달되는 도로의 구조적 문제점이 많은 도로를 경제성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지역주민의 목숨이 담보되어야 하는지 의문이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이어 “경제성보다는 국도를 이용하는 주민의 안전과 동·서부권 균형발전이라는 큰 틀에서 정책을 검토해야만 한다”고 촉구했다.

 

특히, 기재부 일괄 예타 심사 시 경제성보다는 도로의 구조적 문제점, 안전성, 정책성, 지역균형발전 등의 종합적인 평가를 통하여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에 ‘국도 26호선 보룡재 터널화 사업’ 이 반영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의지를 다졌다.

 

한편, 국도26호선인 보룡재 구간은 진안군 부귀면 봉암리일원(소태정휴게소) 에서 완주군 소양면 신원리 일원으로 약 3km 구간이 급경사, 급커브가 연속으로 있어 지형 상 크고 작은 사고가 많아 일명 ‘마의 도로’ 라는 이름으로 불리고 있다.

 

특히 보룡재 터널화 사업은 2018년 실시설계를 완료한 상태로써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21~‘25년) 건설계획 반영되면 조기착공이 가능하다.

 

*여러분의 후원으로 케이랜뉴스/케이랜TV를 만듭니다.


전체 최신뉴스

주요뉴스

1/3

핫 클릭

시선집중

1/3

국회/정당

1/3

지방의회

1/3

이슈&이슈

1/3

행복나눔

1/3

실시간 뉴스

1/3

오늘의 날씨

  • 04.23 금

    강원도

    15°/23°

    17℃

    구름 많음

  • 04.23 금

    경기도

    10°/26°

    15℃

    흐림

  • 04.23 금

    경상남도

    13°/24°

    16℃

    구름 많음

  • 04.23 금

    경상북도

    14°/27°

    18℃

    흐림

  • 04.23 금

    광주광역시

    12°/26°

    16℃

    흐림

  • 04.23 금

    대구광역시

    14°/28°

    18℃

    흐림

  • 04.23 금

    대전광역시

    14°/28°

    19℃

    흐림

  • 04.23 금

    부산광역시

    15°/25°

    17℃

    흐림

  • 04.23 금

    서울특별시

    16°/28°

    19℃

    흐림

  • 04.23 금

    세종특별자치시

    12°/28°

    18℃

    흐림

  • 04.23 금

    울산광역시

    13°/25°

    16℃

    흐림

  • 04.23 금

    인천광역시

    12°/25°

    17℃

    흐림

  • 04.23 금

    전라남도

    12°/22°

    16℃

    흐림

  • 04.23 금

    전라북도

    12°/26°

    16℃

    흐림

  • 04.23 금

    제주특별자치도

    13°/21°

    16℃

    흐림

  • 04.23 금

    충청남도

    11°/27°

    15℃

    흐림

  • 04.23 금

    충청북도

    11°/27°

    15℃

    흐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