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list

정헌율 시장 ‘익산새만금 광역도시’ 제안

전북을 익산새만금 광역도시, 전주권 광역도시 두 축 발전 구상

작성일 : 2021-01-07 17:07 작성자 : 김양근 ( klan@daum.net)

 

정헌율 익산시장이 전북 균형발전 차원에서 물류 중심의‘익산-새만금도시’와 행정·생태 중심의 ‘전주권역’ 광역도시를 제안했다.

 

지난 5일 송하진 전북도지사가 신년 기자회견에서 밝힌 전북광역도시 구상을 조금 더 구체화 한 것으로 전북을 두 축으로 광역화하는 발전전략을 내놓아 관심을 모은다.

 

정 시장은 7일 신년 비대면 브리핑을 마치고 기자들과 간담회에서 광역도시 구상에 대한 질문에‘익산-새만금도시’ 광역도시 구상안을 설명했다.

 

익산-새만금도시는 익산과 군산, 김제, 부안을 아우르는 철도와 항만, 공항이 연계된 트라이앵글 클러스터로 동북아시아 물류 전진기지라는 발전전략으로 풀이된다.

 

특히 정 시장은 익산과 군산, 김제, 부안에 새만금이 더해지면 동아시아 물류거점의 인구 110만이 넘는 광역도시가 형성되고 전주와 완주에 동부권 지역은 행정과 문화, 생태거점의 전주권 광역도시로 성장시켜 150만의 광역도시가 형성될 수 있다는 구체적 계획까지 덧붙였다.

 

정 시장은 이런 계획을 좀 더 세분화하고 구체화해 전북도에서 추진할 용역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건의할 계획이다.

 

정 시장은 “익산은 이미 새만금 배후도시와 철도와 항만, 항공을 아우르는 새만금권 발전계획을 계획하고 있었다”며 “전북도가 제시한 광역도시로는 전체적인 발전을 꾀하는데 한계가 있는만큼 새만금권과 전주권이라는 두 축이 지역발전을 앞당길 수 있는 최선의 대안”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익산새만금도시 메가시티 프로젝트를 완성시키기 위해선 새만금권 시장, 군수 등의 대화도 필요하고 주민들의 협조도 무엇보다 필요하다”며 “익산시가 내부적 계획안을 만들어서 전북도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여러분의 후원으로 케이랜뉴스/케이랜TV를 만듭니다.


전체 최신뉴스

주요뉴스

1/3

핫 클릭

시선집중

1/3

국회/정당

1/3

지방의회

1/3

이슈&이슈

1/3

행복나눔

1/3

실시간 뉴스

1/3

오늘의 날씨

  • 01.27 수

    강원도

    0/

    2℃

    구름 많음

  • 01.27 수

    경기도

    -6°/

    -2℃

    구름 많음

  • 01.27 수

    경상남도

    /11°

    6℃

    흐림

  • 01.27 수

    경상북도

    0/10°

    4℃

    구름 많음

  • 01.27 수

    광주광역시

    0/10°

    2℃

    구름 많음

  • 01.27 수

    대구광역시

    /10°

    4℃

    구름 많음

  • 01.27 수

    대전광역시

    -2°/

    0

    흐림

  • 01.27 수

    부산광역시

    /12°

    5℃

    구름 많음

  • 01.27 수

    서울특별시

    -2°/

    0

    흐림

  • 01.27 수

    세종특별자치시

    -2°/

    -1℃

    흐림

  • 01.27 수

    울산광역시

    /11°

    5℃

    구름 많음

  • 01.27 수

    인천광역시

    -4°/

    -1℃

    구름 많음

  • 01.27 수

    전라남도

    0/11°

    2℃

    흐림

  • 01.27 수

    전라북도

    -1°/

    1℃

    구름 많음

  • 01.27 수

    제주특별자치도

    /11°

    4℃

    구름 많음

  • 01.27 수

    충청남도

    -4°/

    -2℃

    흐림

  • 01.27 수

    충청북도

    -5°/

    -2℃

    흐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