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랜 충북 list

충청유교문화 관광개발 추진한다

유교문화 가치 재조명

작성일 : 2016-07-02 14:21 작성자 : 김승균 (xanta@klan.kr)

충북 충청유교문화의 가치 재조명과 체계적인 관광활성화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 해 5월부터 추진한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계획이 확정됐다.

이 사업은 조선시대 500년을 지탱해온 지성의 요람이자 영남유교와 함께 양대산맥을 이루어 온 충청유교문화에 대한 체계적 개발을 통해 지역문화진흥과 관광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충북을 비롯한 충청권 4개 시・도가 힘을 모아 작년 예산에 기본계획수립 연구용역비 4억을 반영하면서 시작된 사업이다.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에 투입되는 사업비는 국비 3,548억원을 포함하여 47개 사업 7,947억원이며, 2017년부터 2026년 까지 10년간 충북, 충남, 대전, 세종 전 지역에서 추진된다.

이중 관광자원개발사업은 구곡관광권역, 명승관광권역, 배움관광권역, 이야기관광권역, 예술관광권역, 실학관광권역, 음식관광권역, 누정관광권역 등 8개 관광권역으로 구분되고, 각 권역마다 거점사업과 연계사업, 루트사업으로 진행되며 34개 사업에 7,151억원이 투입된다.

충북에서는 청주의 사주당 태교랜드, 괴산의 화양동 선비문화체험단지, 단양의 명승문화마을조성 등 3개 사업이 거점관광사업으로, 충주의 탄금대 명숭지 조성 등 8개 사업이 연계관광자원 개발사업으로, 문화산수구곡관광길, 입신양명과거길 조성 등 2개 사업이 광역관광루트 개발사업으로 반영되어 총 13개 사업에 3,021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관광진흥사업은 충청유교문화 기록자원번역 및 수집, 충청유교문화 디지털 아카이브 구축 등 13개 사업에 796억원이 투입되며, 각 사업에 대한 추진은 4개 시・도 협의를 거쳐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이번 계획 확정으로 충청유교문화자원의 관광잠재력을 확인하고 이를 광역적으로 연계 개발함으로써 우리나라 유교문화 발전은 물론 관광인프라 구축을 통한 지역관광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충북에서는 2017년 추진대상 사업으로 제천 입신양명 과거길 조성 등 3개 사업을 제출하여 기획재정부에서 심의를 받고 있으며, 문화체육관광부, 4개 시・도, 지역 국회의원 등과 공조하여 사업비 지원을 위해 힘쓰고 있다. 

*여러분의 후원으로 케이랜뉴스/케이랜TV를 만듭니다.


전체 최신뉴스

지금뉴스

1/3

핫 클릭

1/3

시선집중

1/3

이슈&이슈

1/3

인물

1/3

나눔마당

1/3

포토/영상

1/3

오늘의 날씨

  • 03.20 수

    강원도

    12°/22°

    18℃

    흐림

  • 03.20 수

    경기도

    /17°

    12℃

  • 03.20 수

    경상남도

    /20°

    15℃

  • 03.20 수

    경상북도

    /21°

    16℃

  • 03.20 수

    광주광역시

    /18°

    13℃

  • 03.20 수

    대구광역시

    /19°

    16℃

  • 03.20 수

    대전광역시

    /21°

    15℃

  • 03.20 수

    부산광역시

    /20°

    15℃

    흐림

  • 03.20 수

    서울특별시

    /19°

    15℃

  • 03.20 수

    세종특별자치시

    /21°

    15℃

  • 03.20 수

    울산광역시

    /20°

    16℃

    흐림

  • 03.20 수

    인천광역시

    /18°

    13℃

  • 03.20 수

    전라남도

    /16°

    13℃

  • 03.20 수

    전라북도

    /19°

    13℃

  • 03.20 수

    제주특별자치도

    10°/17°

    14℃

  • 03.20 수

    충청남도

    /19°

    13℃

  • 03.20 수

    충청북도

    /21°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