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랜 전북 list

“박근혜 대통령 물러나라”

전북 지방의회들 하야촉구결의안 등...국정농단 헌법질서 파괴 주장

작성일 : 2016-11-08 11:04 작성자 : 온근상 (klan@klan.kr)

 

 

전북지역 광역. 기초의회에서 박근혜 대통령 하야 촉구 결의안 채택과 규탄 성명이 잇따랐다.

전북도의회는 8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박재만 의원(군산 제1)이 헌정질서를 어지럽히고 국정을 농단한 박근혜 대통령은 하야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박재만 원내대표는 “헌법 제1조가 선언한 ‘민주공화국’의 파괴행위이며 국가가 국민의 의사에 따라 선출된 권력에 의하여 공개적으로 운영되며 국가기구가 국민의 공적 이익을 위해 존재하여야 한다는 공화국 이념을 무너뜨린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아무 직책도, 책임도 없는 일개 사인이 대통령의 주요 연설문, 국무회의 자료, 외국 정상과의 통화 자료, 주요 행사의 보고는 물론 대통령의 휴가 관리까지 대통령과 정부의 모든 중요 사안에 관한 자료를 사전에 받아보고 직접 관여했으며 더욱이 인사, 외교, 안보까지 국정 전방위에 걸쳐 최순실이라는 비선실세가 관여했다는 의혹에 대해 그 진상을 낱낱이 밝히고 그에 대한 죄를 물어야 한다고 박 의원은 요구했다.

박 의원은 “이제 주권자인 국민들은 헌정질서를 파괴한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철회했으며 여야, 국회, 국민을 설득하고 이끌 수 있는 국가 지도자로서의 정치적 지도력을 상실했다”고 주장한 뒤 “이런 상태에서 1년 3개월을 지속하겠다는 것은 국민을 더 불행하고 위험에 빠트릴 것”이라고 우려를 나타냈다.

도의회는 이날 채택된 결의안을 관계 기관에 보낼 방침이다.

전북 정읍시의회(의장 유진섭)도 이날 기자회견을 갖고 박근혜 대통령이 물러나라고 요구했다.

정읍시의회는 “국민들로부터 완전히 신뢰를 잃고 정부를 파탄으로 만든 박근혜 대통령이 모든 국정에서 손을 떼고 물러나기를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여러분의 후원으로 케이랜뉴스/케이랜TV를 만듭니다.


전체 최신뉴스

지금뉴스

1/3
  •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핫 클릭

1/3

시선집중

1/3

이슈&이슈

1/3

인물

1/3

나눔마당

1/3

포토/영상

1/3

오늘의 날씨

  • 10.31 토

    강원도

    /19°

    15℃

    구름 많음

  • 10.31 토

    경기도

    /16°

    11℃

    흐림

  • 10.31 토

    경상남도

    10°/18°

    14℃

    맑음

  • 10.31 토

    경상북도

    /19°

    16℃

    맑음

  • 10.31 토

    광주광역시

    /21°

    14℃

    맑음

  • 10.31 토

    대구광역시

    /19°

    15℃

    구름 많음

  • 10.31 토

    대전광역시

    /19°

    15℃

    구름 많음

  • 10.31 토

    부산광역시

    /20°

    15℃

    맑음

  • 10.31 토

    서울특별시

    /18°

    15℃

    흐림

  • 10.31 토

    세종특별자치시

    /19°

    13℃

    맑음

  • 10.31 토

    울산광역시

    /19°

    14℃

    맑음

  • 10.31 토

    인천광역시

    /17°

    14℃

    흐림

  • 10.31 토

    전라남도

    /19°

    14℃

    맑음

  • 10.31 토

    전라북도

    /20°

    14℃

    맑음

  • 10.31 토

    제주특별자치도

    11°/19°

    14℃

    맑음

  • 10.31 토

    충청남도

    /18°

    10℃

    맑음

  • 10.31 토

    충청북도

    /18°

    12℃

    구름 많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