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list 케이랜 전북 list

개교 70주년 맞은 군산대, 미래 100년 힘찬 도약 나서

산학협력 등 지역중심대학 성장기반 미래 선도대학으로

작성일 : 2017-06-02 09:39 작성자 : 온근상 (k-lan@klan.kr)

 

전북 군산대학교(총장 나의균)는 1일 개교 70주년 기념식을 교내 황룡문화관에서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도내 지자체 관계자, 총동문회 임원, 도내 대학 총장, 산업체 대표, 유관기관 관련자, 후원의 집, 발전기금조성후원회 임원 및 교직원 등이 참석, 자리를 빛냈으며 미래 100년의 도약을 준비하는 군산대학교의 새로운 출발을 축하와 격려를 했다.

 

방송인 김차동의 사회로 진행된 기념식은 군산대학교 발전사 상영, 박창규 교수 등 교원 37명과 유민영 등 직원 13명에 대한 근속상 포상, 학생동아리 및 교수 합창단, 음악과 교수의 축하공연, 교가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나의균 총장은 기념사를 통해 “개교 70년을 맞기까지 고등교육에 대한 개념과 대학의 기대역할에 많은 변화가 있었고, 대학에 대한 위기의식이 범사회적으로 확산되기도 했지만, 대학의 미래를 생각하는 구성원들의 열정과 의지가 매우 뜨거움을 느꼈다”면서 “군산대학교의 오늘이 있기까지 아낌없는 신뢰와 격려를 베풀어 준 지역사회와 동문, 지역민들에게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어 나 총장은 “기념식을 지난 시간을 진지하게 복기하고, 새로운 성장을 위한 지향점을 모색하는 소중한 자리로 삼겠다”고 다짐했다.

 

지난 1947년 군산사범학교를 모태로 출발, 1979년 군산대학으로 개교한 후, 1991년 군산수산전문대학과 통합되면서 국립종합대학교로 승격된 군산대학교는 현재 7개 단과대학에 11학부(18개 전공), 30개 학과 및 4개 대학원을 갖춘 지역중심대학으로 성장했다.

 

군산대는 특성화와 산학협력, 수요자 중심의 교육 등을 키워드로 교육의 질 제고를 위한 교육인증시스템과 특화된 선순환적 산학협력 모델 등을 구축해 주목받으며, 미래 100년을 위한 제 2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여러분도 케이랜뉴스의 후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전체 최신뉴스

실시간 최신뉴스

많이 본 뉴스

영상뉴스

특집보도

인물

나눔마당

포토/영상

  • 전라북도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