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list 케이랜 울산 list

울산시, 평생학습도시 실현…평생교육진흥계획 수립

6대 전략, 12개 과제, 120개 사업 추진에 54억 투입

작성일 : 2017-02-16 16:01 작성자 : 김민화 (k-lan@klan.kr)

울산시는 ‘2017년도 평생교육 진흥 시행 계획'을 수립, 100세 시대를 맞아 평생학습도시 구현에 나선다.

 

울산시가 수립한 평생교육 진흥 시행 계획은 비전과 3대 목표, 6대 전략, 12대 과제, 120개 세부사업으로 구성됐으며 올해 총 54억 원의 평생교육 예산이 투입된다.

 

비전은 ‘100세 시대 행복한 울산시민을 위한 창조학습도시 실현’이다.

 

3대 목표는 평생학습 추진기반 확충, 지역사회 창조적 학습역량 강화, 시민주도 평생학습문화 확산 등이다.

 

이어 6대 추진전략은 울산 학습공동체 조성, 지역별‧대상별 맞춤형 평생학습 지원, 시민의 평생학습 참여기회 제공, 지역사회의 평생학습역량 강화, 사각지대 없는 소외계층 학습기회 확대, 평생학습 종합 추진체제 구축 등이다.

 

과제별 주요 세부사업은 ‘근거리 학습권 보장 및 마을학교 확산’에 9개 사업, ‘학습동아리 활동 지원 확대’에 6개 사업, ‘구군별 특화 평생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에 19개 사업, ‘베이비부머 및 세대별 맞춤형 평생학습 지원’에 14개 사업이다.

 

또 ‘열린 평생교육 기회 제공’에 23개 사업, ‘학교와 지역을 연계한 평생학습 지원’에 15개 사업, ‘시민주도의 학습형 일자리 확산’에 7개 사업, ‘평생교육 종사자 전문성 강화’에 3개 사업이 추진된다.

 

이와 함께 ‘장애인 및 소외계층 평생학습 기회 확대’에 5개 사업, ‘성인문해교육 지원 확대’에 6개 사업, ‘온라인 평생학습정보 및 네트워크 강화’에 9개 사업, ‘실효성 있는 평생학습 정책개발’에 4개 사업 등이 포함돼 있다.

 

기관별 주요 내용은 울산시의 경우 12억 7,2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울산 평생학습 마을학교 운영, 베이비부머 평생학습 지원, 평생학습 박람회 개최, 평생교육 통계조사 등 20개 사업을 추진한다.

 

울산교육청은 4억 6,6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교육감지정 평생학습관 운영, 금빛평생교육봉사단 운영, 초등학력인정 문자해득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 18개 사업을 추진한다.

 

중구는 13억 9,2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행복학습센터, 평생학습 러닝숍 운영 등 25개 사업을, 남구는 7억 6,9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한마음대학 운영, 주민자치 활성화 등 12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 동구는 3억 4,9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바드래평생학습관 확대 운영, 은퇴자 재취업 프로그램 등 18개 사업을, 북구는 6억 1,200만 원을 들여 제3대학 운영, 찾아가는 한글교실 등 13개 사업을 전개한다.

 

이 밖에 울주군은 4억 9,5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학습형 일자리 디딤돌 사업, 찾아가는 학습서비스 등 14개 사업을 각각 추진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인생 100세 시대를 맞아 저출산‧고령화 등 사회변화에 능동적 대응을 위한 공적 책무성 증대와 시민들의 학습기회 요구 증가에 따라 평생학습 체제구축을 위해 계획을 수립하게 됐다.”라며 “평생교육 활성화를 통해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러분도 케이랜뉴스의 후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전체 최신뉴스

관련 기사

  • 관련 기사가 없습니다.

실시간 최신뉴스

많이 본 뉴스

핫뉴스

특집보도

인물

나눔마당

포토/영상